재단소식 재단뉴스보도자료

보도자료

대구여성탐방로‘반지길’하반기 참가자 모집
담당부서 교육사업팀 담당자 최세정
날짜 2019-09-17 연락처 053-219-9973
첨부파일 [보도자료]1900917_대구여성탐방로 \'반지길\' 하반기 참가자 모집.pdf (1517 kb)


□ 대구여성가족재단(대표 정일선)은 길을 걸으며 근대기 대구 여성들의 삶을 만나볼 수 있는 대구여성탐방로 ‘반지길’ 하반기 투어 참가자를 모집한다. 올해 반지길 투어가 초등학생부터 중장년층에 이르기까지 큰 인기를 끌면서 조기 마감되었으나 시민들의 신청이 쇄도하면서 하반기 다시 참가자 신청을 받기로 했다.  


□ ‘반지길’이란 탐방로의 시작과 끝이 만나는 반지 모양의 둥근 길로, 국채보상운동이 일어나자 은반지와 패물을 기부했던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조직 ‘남일동 패물폐지부인회’의 정신을 되살려 이름붙인 길이다. 남일동 부인회의 시대 정신과 함께 제약을 넘어 진취적으로 활약했던 근대기 대구 여성들의 감동 스토리를 ‘반지길’에서 만날 수 있다.


□  ‘반지길’에는 잘 알려지지 않은 진취적인 대구 여성들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임봉선, 이선애, 유인경 등 대구 여성 독립운동가에 대한 스토리가 한층 강화되었다. 대구 최초 여자 초등학교 설립자 ‘마르다 브루엔’, 죽는 순간까지도 대구 여성교육 사업에 헌신한 ‘마르다 스위처’ 등 대구 교육 및 의료 발전에 초석이 되었던 여성 선교사의 삶과 영남지역 최초의 여성 성악가 ‘추애경’, 기생에서 여성운동가로 변신해 활약한 ‘정칠성’, 영화 ‘밀정’ 연계순의 모델이 된 기생 출신의 독립운동가 ‘현계옥’,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 감독 ‘박남옥’ 등 시간 속에 켜켜이 묻힌 여성들의 삶을 끄집어내 들려준다.

 

□ 대구여성가족재단이 운영하는 ‘반지길’은 2017년부터 현재까지 총 1900여 명이 다녀가, 연말까지 2000명을 훌쩍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전국 유일의 여성 탐방로로 이름이 알려지면서 서울, 경남, 충북 등 타 지역에서 여성 역사를 공부하기 위해 ‘반지길’을 찾는 관광객들도 많은 만큼 관광 콘텐츠로의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청소년 참가자들에게는 ‘미션 투어’ 방식으로 흥미롭게 진행한다.


□ 정일선 대구여성가족재단 대표는 “근대기 수많은 여성들이 사회적 제약을 깨고 활약을 하였지만 그러한 여성들은 이름조차 기억되지 못하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라면서 “반지길은 매년 높은 인기로 조기 마감되었지만 올해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시민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 하반기에도 반지길 투어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 반지길 투어는 5명 이상이면 신청할 수 있으며 문화해설사의 풍부한 해설과 함께 투어를 진행한다. 소요시간은 2시간이며 반지길 책자 및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한다. 참가비 무료. 참가 신청서는 대구여성가족재단 홈페이지( www.dwff.or.kr)에서 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재단 홈페이지 또는 전화(053-219-9973)로 확인 가능하다.


다음글 대구만의 재능기부모델, 프로보노 스테이션
이전글 일가정양립 아카데미 ‘모모공감 프로젝트’ 개최!
 목록